뉴스

[날씨] 내륙 일교차 '20도' 가까이 벌어져…내일 전국 비

[날씨] 내륙 일교차 '20도' 가까이 벌어져…내일 전국 비

SBS 뉴스

작성 2022.03.29 07: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낮 동안에는 봄기운이 가득합니다.

서울 청계천에는 이렇게 매화가 활짝 피면서 산책하는 시민분들께 완연한 봄을 선사하고 있는데요, 다만 아침저녁으로는 아직까지 쌀쌀합니다.

현재 서울의 기온 3.5도, 경주가 영하 0.3도 등 대부분 지역 어제(28일)만큼 쌀쌀하게 출발하고 있습니다.

낮이 되면 맑게 드러난 하늘에 봄볕이 기온을 견인하면서 서울의 낮 기온 16도, 경주는 무려 20도까지 오르면서 포근하겠습니다.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20도 가까이 벌어지는 곳들도 있어서요, 옷차림 잘해주셔야 하겠습니다.

위성영상을 살펴보시면 현재 전국 하늘이 이렇게 구름 한 점 없이 맑게 드러나 있습니다.

대기의 흐름도 원활해서 미세먼지 농도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유지하겠습니다.

내일이 되면 하늘이 급격히 표정을 바꿀 텐데요, 오전에 제주를 시작으로 오후가 되면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제주와 영동 지역에 5에서 최고 20mm, 그 밖의 지역에 5~10mm의 비가 예상되고요,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면서 1에서 최고 5cm의 눈이 내려 쌓이겠습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