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 당선인, 박홍근에 "협치 희망"…朴 "국회와 소통해 달라"

윤 당선인, 박홍근에 "협치 희망"…朴 "국회와 소통해 달라"

유영규 기자

작성 2022.03.25 12: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 당선인, 박홍근에 "협치 희망"…朴 "국회와 소통해 달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어제(24일)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신임 원내대표에게 당선 축하 전화를 했다고 윤 당선인 측이 오늘 밝혔습니다.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은 오늘 오전 브리핑에서 "윤 당선인이 어제 박 원내대표에게 '선출을 축하드린다'고 인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윤 당선인은 '그간 을지로위원회 위원장으로 우리 사회 약자에 많은 관심을 기울여주신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소상공인·자영업자 신속 보상에 대해 관심을 가진 만큼 저희 생각이 일치하는 부분이 있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박 원내대표에게 '국회와 잘 소통해서 협치하기를 희망한다'는 말로 전화를 마무리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윤 당선인은 오늘 오전 장제원 비서실장을 국회로 보내 축하 난도 전달했습니다.
 
박홍근 민주당 신임 원내대표 (사진=연합뉴스)
 
이와 관련, 박 원내대표는 어제 비상대책위원 회의에서 윤 당선인과의 통화한 사실을 언급하며 "민생과 안보만큼은 여야가 없다는 마음으로 힘을 모으겠다며 국회와 적극 소통해 줄 것을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여야가 얼마만큼 협력하는가는 전적으로 윤석열 당선자의 의지와 국민의힘 태도에 달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예방한 장 비서실장을 만난 자리에서도 "어제저녁 윤 당선인께 말씀드린 것처럼 안보와 민생에는 여야가 없기에 힘을 합쳐야 한다"면서도 "그런데 그 출발은 국회를 존중하고 소통하는 것이다. 오로지 그것을 가장 크게 우선적으로 (신경 써달라)"고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