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B 춘천 연장 연내 결정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GTX-B 춘천 연장 연내 결정

G1 최경식

작성 2022.03.24 18: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정부가 수도권 광역급행철도인 GTX-B의 서울 일부 노선 기본계획을 확정했습니다. 사업이 속도를 내면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공약이기도 했던 춘천 연장안의 현실화 여부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빠르면 올해 안에 결론이 날 전망입니다.

최경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GTX-B 노선은 인천에서 서울 용산과 청량리 등을 거쳐 경기 마석을 잇는 수도권 광역급행 철도망입니다.

정부는 이 노선 중 서울 용산에서 상봉 구간 19.95㎞에 국가 재정 2조 3천511억 원을 투입하기로 하고, 나머지 구간은 민자 사업으로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인천대 입구에서 상봉까지 구간은 선로를 새로 깔 예정이지만, 상봉에서 마석 구간은 기존 경춘선을 활용한다는 게 정부의 구상입니다.

하지만, 정부의 수도권 광역 철도망에 춘천이 포함돼 있지 않아, GTX-B 노선의 춘천 연장을 위한 법 개정이 시급합니다.

'대도시권 광역 교통관리에 관한 특별법'에는 광역 철도망 권역을 서울역에서 직선거리 40km 이내로 제한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허영/국회의원 (광역교통법 개정안 공동발의) : 새 정부의 공약인 만큼 하반기에 예정된 민자사업 기본계획에 꼭 반영시켜서 연장하도록 할 거고요. (관련 개정안도) 조속히 심사해서 국토부에서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가평군과 공동 대응에 나선 춘천시는 빠르면 오는 5월쯤 GTX-B 노선의 춘천 연장을 위한 사전 타당성 조사 용역에 착수할 계획입니다.

[이철규/춘천시 도로시설담당 : (가평군과) 2억 5천만 원씩 부담해서 사전 타당성 조사 용역을 거쳐서 국토부에 저희 노선이 포함돼야 한다는 당위성을 건의하려고 (합니다.)]

법이 개정된다고 해도 바로 연장이 되는 건 아닙니다.

국토부가 연장을 해줄 의지가 있어야 하고, 재정이 아닌 민자로 추진될 경우 관리비 등 연간 수백억 원의 비용도 해결해야 합니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강원도 주요 공약이기도 했던 GTX-B 노선의 춘천 연장 여부는 연내 결정될 전망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