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거침없는 '슈퍼루키' KIA 김도영, 3안타 폭발

거침없는 '슈퍼루키' KIA 김도영, 3안타 폭발

유병민 기자

작성 2022.03.18 08: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야구 KIA의 '슈퍼 루키' 김도영 선수의 방망이가 무섭게 타오르고 있습니다.

3안타를 몰아치며 시범경기 최다안타 1위에 올랐습니다.

3경기 연속 1번 타자로 나선 김도영은 시작부터 거침없이 방망이를 돌렸습니다.

1회 KT 에이스 고영표의 투심을 밀어쳐 깨끗한 우전 안타를 만들었고, 5회 세 번째 타석에선 높은 직구를 밀어쳐 우익수 키를 넘기는 2루타를 터뜨렸습니다.

그리고 2대 1로 뒤진 7회 원아웃 2루 기회에서 빠른 공을 힘껏 잡아당겨 좌중간에 떨어지는 동점 2루타로 해결사 본능까지 선보였습니다.

3안타를 터트린 김도영은 3경기 연속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최다안타 1위로 올라섰고, 타율을 5할3푼3리로 끌어올렸습니다.

유격수 수비에서도 안정적인 포구와 강력한 송구로 '제2의 이종범'으로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KT의 1차 지명을 받은 고졸 새내기 박영현 투수가 김도영의 질주를 멈춰 세웠습니다.

9회 등판해 김도영을 시속 148km 직구 3개로 삼진 처리해 치열한 신인왕 경쟁을 예고했습니다.

신예 거포 김석환의 초대형 홈런까지 더한 KIA는 시범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

키움의 푸이그는 시범경기 첫 타점을 결승 타점으로 장식하며 타격감을 끌어올렸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