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장난 아니었다"…아이유 스스로 '내가 좀 예뻤다' 인정한 M/V

"장난 아니었다"…아이유 스스로 '내가 좀 예뻤다' 인정한 M/V

SBS 뉴스

작성 2022.03.17 18: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난 아니었다"…아이유 스스로 내가 좀 예뻤다 인정한 M/V
[SBS연예뉴스 | 지나윤 에디터] 가수 아이유가 박재범과 협업한 '가나다라(GANADARA)' 뮤직비디오 속 자신의 미모를 인정했습니다.

어제(16일) 아이유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아이유의 팔레트'에는 가수 박재범이 게스트로 출연해 '가나다라' 비하인드를 전했습니다.

'가나다라'를 통해 박재범과 첫 호흡한 아이유는 뮤직비디오에도 직접 출연했습니다. 뮤직비디오는 '아이유 뮤직비디오 섭외기'를 그렸으며, 갑자기 아이유가 뮤직비디오 촬영에 못 온다고 하자 마네킹을 준비하고 싱크로율 0% 대역을 CG로 급 제작하는 등 재치 있게 전개됩니다.

"장난 아니었다
"장난 아니었다

이에 대해 박재범은 "실제 상황이다. 아이유 씨에게 부탁하면 나와줄까? 어떻게 하면 나올 수 있을까? 다른 방식으로 풀고 만약 나와주면 더 대박이란 마음으로 생각한 콘티"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자 아이유는 "폼 자체가 아이유로 나서서 연기할 것이 없어 너무 쾌적하게 촬영 잘하고 왔다"며 뮤직비디오에 대한 만족감을 표했습니다.

박재범도 "(아이유 씨가 촬영장에 와서) 난리가 났다. 장난 아니었다.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사람들이 다들 진짜 아이유 씨 예쁘다고 했다"는 현장 반응을 전했는데, 그의 칭찬에 아이유가 "내가 그날 좀 예뻤다. 올해 들어서 예뻤던 며칠 중 하루였다"고 솔직하게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장난 아니었다

그러자 박재범 역시 "일부러 그날로 잡았다. '아이유 씨가 이날 예쁠 것 같은데?'하고 그날로 정했다"며 재치 있게 응수했고, 아이유는 "비결 좀 알려달라"고 능청스럽게 호응했습니다.

영상에서 박재범은 "아이유 씨의 한 마디에 바로 작업을 시작했다. 협업하며 '탑의 위치를 유지하는 이유가 있구나' 하며 자극 많이 받았다"는 소회를 밝혔는데, '가나다라' 이전에 콘서트 게스트로 인연을 맺을 뻔했다가 불발됐지만 "아이유 씨의 공연이 재개된다면 1순위로 요청하겠다. 지금부터 5년간 해외 스케줄을 안 잡겠다"고 선언하기도 했습니다.

"장난 아니었다

'국힙원탑' 박재범과 아이유가 협업한 '가나다라'는 봄에 잘 어울리는 밝고 경쾌한 팝 알앤비 장르의 곡입니다. 화이트데이에 어울리는 설렘 가득한 가사와 따라 부르기 쉬운 멜로디로 발매와 동시에 큰 인기를 얻으며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최정상에 안착했습니다.

(사진=유튜브 '이지금 [IU Official]', MORE VISION, 아이유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