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후 6시까지 전국서 30만 4,739명 확진…어제보다 3만 9,445명 적어

오후 6시까지 전국서 30만 4,739명 확진…어제보다 3만 9,445명 적어

이강 기자

작성 2022.03.17 18:44 수정 2022.03.17 20: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후 6시까지 전국서 30만 4,739명 확진…어제보다 3만 9,445명 적어
오미크론 변이 유행이 정점 구간에 진입한 가운데 오늘(17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30만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0만4천73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전날 같은 시간 집계치인 34만4천184명에서 3만9천445명 줄었습니다.

1주 전인 지난 10일 동시간대 집계치(23만6천409명)의 1.3배, 2주 전인 3일(21만1천49)의 1.4배 규모입니다.

오미크론 확산으로 인한 유행이 정점 구간에 진입한 상황에서 지난 14일부터 PCR(유전자증폭) 검사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 외에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이 나온 사람도 확진자로 인정하면서 최근 신규 확진자 수가 크게 증가했습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5만5천237명(50.9%), 비수도권에서 14만9천502명(49.1%)이 나왔습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7만1천399명, 경기 6만6천367명, 경남 2만57명, 부산 1만9천347명, 인천 1만7천471명, 대구 1만3천729명, 경북 1만3천674명, 광주 1만3천211명, 충남 1만3천90명, 강원 1만43명, 전남 9천951명, 대전 8천979명, 울산 8천432명, 전북 7천219명, 충북 6천498명, 제주 4천203명, 세종 1천69명 등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