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내 유일 PC통신' 유니텔, 6월 말 26년 역사 마침표

'국내 유일 PC통신' 유니텔, 6월 말 26년 역사 마침표

유영규 기자

작성 2022.03.06 09: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내 유일 PC통신 유니텔, 6월 말 26년 역사 마침표
국내 유일의 PC통신 서비스인 유니텔이 오는 6월 말 26년 역사의 마침표를 찍습니다.

오늘(6일) IT업계에 따르면 유니텔은 최근 게시한 공지에서 6월 30일 서비스를 종료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회사는 1996년 시작해 웹 포털사이트로 변경 후 현재까지 고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해 왔으나 부득이하게 종료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유니텔은 웹툰, 영화, 문자, 팩스, 메일알리미 등 유료 제휴서비스는 전체 서비스 종료일보다 앞서 오는 31일 종료하고 3월분 요금을 다음 달 1일 청구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영화 결제는 이달 24일 종료됩니다.

유니텔은 "그동안 고객 자료에 대한 백업 기간을 충분히 제공해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기존에 수신·발신했던 메일은 PC로 백업해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유니텔은 1996년 삼성SDS의 사업부문으로서 PC통신 서비스를 시작해 1997년 개봉한 한석규·전도연 주연 영화 '접속'에서 남녀 주인공이 대화하는 PC통신 채팅방으로 소개되며 인기를 끌었으며 2000년 독립법인으로 변신했습니다.

이후 삼성SDS에 재인수된 사업부문을 제외한 채 PC통신 서비스 업체로 남았다가 다우기술에 인수된 뒤 사명을 유니텔네트웍스로 바꿨고 2008년 다우기술에 흡수합병됐습니다.

초기 PC통신은 천리안, 하이텔, 코넷, 나우누리, 넷츠고 등이 있었지만 인터넷 보급 여파로 하나, 둘 사라졌으며 2015년 6월 이후로는 유니텔만 남았습니다.

유니텔은 포털사이트로 전환해 유료 서비스를 주력 상품으로 내세웠지만 대형 포털 등과 경쟁에서 밀려 큰 성과를 내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유니텔 웹사이트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