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북 문경 산불 강풍 타고 번져…'산불 1단계' 발령

경북 문경 산불 강풍 타고 번져…'산불 1단계' 발령

신정은 기자

작성 2022.02.26 21: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북 문경 산불 강풍 타고 번져…산불 1단계 발령
건조한 날씨에 바람까지 강하게 부는 가운데 경북 곳곳에서 산불이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오늘(26일) 오후 3시 16분쯤 문경시 문경읍 평천리 뒷산에서 불이 나 강풍을 타고 번졌습니다.

산림 당국은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산불 1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15대 등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지만 불길을 잡지 못했습니다.

산불 피해 영향권은 약 20㏊로 추정된다고 산림 당국은 밝혔습니다.

해가 지자 산림 당국은 진화차 7대, 진화 대원 399명을 동원해 야간 산불 진화 대응체계로 전환했습니다.

불이 난 곳은 백두대간이 지나는 남동사면에 있습니다.

현장에는 초속 7m/s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산림청 관계자는 "건조한 데다 바람이 강하게 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해가 뜰 무렵 헬기를 다시 투입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오후 4시 38분쯤에는 봉화군 봉화읍 내성리 일원에서 산불이 발생해 40분 만에 불길이 잡혔습니다.

이 불로 산림 0.3㏊가 탔습니다.

봉화군은 밤새 불씨가 살아나지 않도록 뒷불을 감시하고 있습니다.

이보다 앞선 오후 1시 9분쯤에는 상주시 개운동 모 군부대 뒷산에서 불이 나 산림 0.1ha를 태우고 1시간 15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밖에도 고령군 대가야읍 내곡리, 경산시 용성면 매남리 등에서도 산불이 났으나 큰불로 번지진 않았습니다.

(사진=산림청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