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EU "러시아 국방장관 등 제재"…회원국 정상, 내일 특별회의

EU "러시아 국방장관 등 제재"…회원국 정상, 내일 특별회의

장훈경 기자

작성 2022.02.24 04: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럽연합(EU)이 현지시간 23일 러시아 국방장관과 푸틴 대통령의 비서실장, 하원의원 등을 겨냥한 제재를 채택했다고 AP 통신이 전했습니다.

이날 EU 27개 회원국 정부를 대표하는 기구인 EU 이사회는 전날 발표한 러시아에 대한 제재를 공식 채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제재는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세력인 도네츠크인민공화국(DPR), 루간스크인민공화국(LPR)의 독립을 승인하고 평화유지군 명목으로 군대를 보내기로 한 데 따른 것입니다.

EU 외교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보렐 외교·안보 정책 고위대표는 러시아의 이 같은 결정은 "불법적이고 용납할 수 없는 것"이라면서 "그들은 국제법과 우크라이나의 영토 보전, 주권은 물론 러시아가 한 국제적 약속을 위반하고 위기를 더 확대하는 것"이라고 규탄했습니다.

제재 명단에는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장관, 안톤 바이노 크렘린행정실장(대통령 비서실장), 니콜라이 예브메노프 해군 사령관,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 러시아 관영 TV '러시아 투데이'(RT) 방송 보도본부장 마르가리타 시모니얀 등도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독립 승인 결의안에 찬성표를 던진 러시아 하원 의원 351명 전원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따라 이들이 자금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행위가 금지되며 자산 동결, EU 입국 금지 등도 부과됩니다.

EU는 또 금융 제재로 러시아 정부와 러시아 중앙은행에 대한 자금 조달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EU 회원국 정상들은 오는 24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특별 정상회의를 열고 향후 대응책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