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추위 절정, 점차 기온↑…동해안 건조경보 강화

[날씨] 추위 절정, 점차 기온↑…동해안 건조경보 강화

SBS 뉴스

작성 2022.02.23 12: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23일) 아침 막바지 추위가 절정을 이뤘습니다.

서울 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떨어진 것인데요, 낮 동안에도 영하의 추위가 이어지겠고 내일 아침까지도 매서운 바람이 불겠지만, 이제부터는 기온이 오름세에 접어듭니다.

모레 금요일부터는 다시 포근한 날씨를 회복하겠습니다.

대기는 메말라가고 있습니다.

수일째 건조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한 차례 더 건조경보가 강화됐습니다.

마침 해안지방을 중심으로 바람도 강하게 불고 있기 때문에, 산불 등 각종 화재 사고를 조심하시는 게 중요하겠습니다.

현재 위성 영상입니다.

대체로 맑지만 남부지방에는 구름이 가득합니다.

오늘은 별다른 비나 눈 예보 없이 내륙을 중심으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제주도 산지에만 눈이 조금 내리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이 0도, 대전은 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번 주말에는 비교적 포근한 가운데, 중서부와 전북을 중심으로 비가 지나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