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우크라이나 주권 존중돼야…대한민국, 평화해결 노력 동참"

문 대통령 "우크라이나 주권 존중돼야…대한민국, 평화해결 노력 동참"

문준모 기자

작성 2022.02.22 13:34 수정 2022.02.22 14: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 대통령 "우크라이나 주권 존중돼야…대한민국, 평화해결 노력 동참"
문재인 대통령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동부 친러시아 지역의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해당 지역에 러시아군을 투입하기로 한 것에 대해 "우크라이나의 주권과 영토 보존은 존중돼야 한다"며 "대화를 통한 평화적 해결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2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가안전보장회의, NSC와 대외경제안보전략회의 연석회의 모두발언에서 "우크라이나 사태가 긴박하게 전개되고 있다"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미국과 서방국가들은 우크라이나의 주권과 영토에 대한 침해이자 국제법 위반이라고 강력히 규탄하며 즉각적 제재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세계 각국은 우크라이나 문제가 조속히 평화적으로 해결되도록 힘을 합쳐 노력해야 한다. 한국도 국제사회의 책임있는 일원으로 이런 노력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우크라이나 거주 교민의 보호와 철수에 만전을 기하고, 이번 사태로 한국 경제가 불의의 피해를 입지 않도록 대응 방안을 적극 강구해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