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영진 횡령 · 배임 신라젠 상장 폐지 여섯 달 유예

경영진 횡령 · 배임 신라젠 상장 폐지 여섯 달 유예

전연남 기자

작성 2022.02.18 21:17 수정 2022.02.18 22: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영진의 횡령과 배임으로 1년 9개월째 주식 거래가 정지된 제약 회사 신라젠이 일단 상장 폐지를 면했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코스닥시장위원회를 열고 신라젠의 상장 폐지 여부를 심의한 결과, 신라젠에게 문제를 개선할 수 있도록 추가로 6개월 시간을 주기로 결론을 내렸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이 개선 기간이 끝나는 오는 8월 18일부터 최장 35일 내에 다시 신라젠에 대한 상장 폐지 여부를 결정하게 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