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우상호 "윤석열, 노무현 가족을 수사해서 괴롭혔던 장본인"

우상호 "윤석열, 노무현 가족을 수사해서 괴롭혔던 장본인"

김기태 기자

작성 2022.02.18 10: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우상호 "윤석열, 노무현 가족을 수사해서 괴롭혔던 장본인"
우상호 민주당 총괄선대본부장은 오늘(18일)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에 대해 "노무현 전 대통령을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는 사람이 가족을 수사해서 괴롭혔던 장본인이라니 충격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우 본부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본부장단 회의에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선대위 대변인이 최근 '윤석열은 그 정치보복의 선두에서 우리 가족 모두를 샅샅이 수사했다'고 말한 것을 언급한 뒤 "윤 후보는 얼마 전 노무현 전 대통령을 언급하면서 자신이 노무현 정신을 잘 아는 양 포장했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우 본부장은 "윤 후보는 '왜 자신이 정치보복을 왜 한다고 하느냐. 나쁜 프레임이다. 잘못이 있으면 처벌을 받아야 한다'고 했는데 당시 노 전 대통령에 대한 윤석열 검찰의 수사는 부정부패 수사였나, 정치보복이었느냐"고 반문했습니다.

이어 "노 전 대통령을 수사할 때는 부정부패라고 수사라고 시작했다. 그러나 결과는 정치보복이었다"면서 "명품 시계 선물을 받았다가 문제가 되니 논두렁에 던졌다고 말한 정권이 어느 정권인가"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윤 후보가 입만 열면 하는 거짓말 시리즈를 민주당은 집중적으로 공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