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철수 "단일화 고민한 적 없어…방식은 더더욱 고민 안 해"

안철수 "단일화 고민한 적 없어…방식은 더더욱 고민 안 해"

최고운 기자

작성 2022.02.08 11: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안철수 "단일화 고민한 적 없어…방식은 더더욱 고민 안 해"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단일화를 고민하고 있지 않다며 완주 의사를 밝혔습니다.

관훈클럽토론회에 참석한 안 후보는 "정권교체의 주역이 되러 나왔다"며 단일화론에 선을 그었습니다.

이어 "최선을 다해서 제가 어떤 사람이고 지금까지 어떻게 살아왔고 앞으로 대한민국의 비전에 대해, 구체적인 정책에 대해 말씀드리면 국민께서 인정해 주실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안 후보는 또 "직접적으로 제가 어떤 제안을 받은 적이 없다"고 강조하면서, "단일화에 대해 고민하고 있지 않다 보니 방식에 대해 고민해 본 적은 더더욱 없다"고 잘라 말했습니다.

'DJP' 방식의 공동정부를 언급한 데 대해선 "양당 어느 쪽이 집권해도 여전히 내각도, 국민도 반으로 나뉘어 있을 것"이라며 "제가 유일하게 실질적인 국민통합 내각을 만들 수 있는 적임자이고, 좌든 우든 가리지 않고 널리 중용해서 쓸 수 있는 거의 유일한 사람"이라고 말했습니다.

'윤 후보가 진정성을 갖고 단일화 제의를 하면 논의는 할 수 있나'라는 물음에는 "가정에 대해 답을 미리 드릴 필요는 사실 없지만, 최소한 원내 정당 후보 4명 간에 정말 중요한 화두에 대해 원탁 테이블도 좋고 TV 토론도 좋고 그런 자리를 마련하고 싶다"고 답했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