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추경, 국회 합리적 대안 성심껏 검토…신속처리 당부"

문 대통령 "추경, 국회 합리적 대안 성심껏 검토…신속처리 당부"

권란 기자

작성 2022.02.08 10: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 대통령 "추경, 국회 합리적 대안 성심껏 검토…신속처리 당부"
문재인 대통령은 국회에서 심사 중인 추가경정예산안과 관련해 "신속한 지원이 생명"이라며 국회의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8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 대한 지원은 한시도 늦출 수없다"며 "어려움을 최대한 덜기 위해 평상시에는 전례없는 1월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국회 심의과정에서 제기한 사각지대 해소 등 합리적 대안에 대해선 정부도 성심껏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정부가 제출한 14조 원의 추경안에 더해 특수고용 노동자 등 사각지대를 메우려면 최소 35조 원 규모로 증액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이에 대해 어제 김부겸 국무총리가 "국회가 뜻을 모아준다면 정부는 합리적 방안을 도출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언급한 데 이어, 문 대통령도 국회의 뜻을 존중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것입니다.

문 대통령은 또 "대통령 선거가 한 달 앞으로 다가왔고 우리 정부 임기도 3개월 남았다"며 "공정한 선거관리를 통해 흔들림 없이 국정에 매진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오미크론 변이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폭증하는 상황과 관련해선 "정부는 끝까지 방역과 민생에 전념하며 국민의 삶을 지키는 역할을 다해햐 할 것"이라며 "무엇보다 코로나 위기 극복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국제정세와 관련해서는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해 내부적으로 범정부 대응체계를 가동해 분야별 상황을 실시간으로 점검하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한 종합 대응계획을 미리 마련해달라"고 지시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