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최진실 딸' 최준희, 배우 된다…와이블룸 손잡고 본격 연예계 활동 시작

'최진실 딸' 최준희, 배우 된다…와이블룸 손잡고 본격 연예계 활동 시작

SBS 뉴스

작성 2022.02.08 11:53 수정 2022.02.08 13: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최진실 딸 최준희, 배우 된다…와이블룸 손잡고 본격 연예계 활동 시작
최준희
'최진실 딸' 최준희가 본격적인 연예계 활동을 시작한다.

배우 이유비가 소속된 와이블룸은 8일 "최근 최준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배우의 꿈을 갖고 새로운 도전에 나선 최준희와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계약 소식을 밝혔다.

2003년 생인 최준희는 힘들었던 시기를 지나 어엿한 성인으로 성장했다. 최근에는 체중 감량 후 엄마 최진실과 닮은 외모를 공개하며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고, 한 출판사와 계약을 맺고 작가 데뷔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여기에 연예 소속사와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하며, 본격적인 연예계 활동을 예고했다.

와이블룸 관계자는 "당사는 최준희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 재능을 떨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이제 막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최준희가 다방면에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과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와이블룸에는 배우 이유비, 채수아, 최가은, 고은새, 오예린, 윤조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 = 와이블룸 제공]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