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입춘' 매서운 추위…호남 대설 예보, 동쪽 건조

[날씨] '입춘' 매서운 추위…호남 대설 예보, 동쪽 건조

SBS 뉴스

작성 2022.02.03 22:39 수정 2022.02.03 23: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다시 일상이 시작된 첫날부터 추위의 기세가 매서웠습니다.

내일(4일)은 봄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입춘인데요.

한파는 여전하겠습니다.

내일 서울 아침 기온 영하 8도, 모레는 영하 11도까지 떨어지면서 한파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추위 속에 내일 충청과 호남에는 눈도 오겠습니다.

내일 새벽에 충남 서부에 잠깐 내렸다가 본격적인 눈은 내일 밤부터 내릴 텐데요.

이번 눈은 주로 호남권에 집중되면서 전북 서부와 전남 북부에 최대 7cm 그밖에 호남에도 최고 5cm의 적설이 예상됩니다.

눈은 모레 오후까지 이어지겠습니다.

반면에 눈 소식이 없는 동쪽 지방은 건조함이 극심합니다.

각종 화재 사고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여전히 중부지방에는 한파특보가 이어지고 있고요.

서울은 내일 낮에도 영하권 추위를 보이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적으로 찬바람이 강해 체감온도는 뚝 떨어지겠습니다.

추위는 다음 주 중반 무렵에 누그러지겠습니다.

(남유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