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남기 "도심복합 등 12만3천 호 이상 후보지 올해 추가 선정"

홍남기 "도심복합 등 12만3천 호 이상 후보지 올해 추가 선정"

유영규 기자

작성 2022.02.03 08: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남기 "도심복합 등 12만3천 호 이상 후보지 올해 추가 선정"
정부가 올해 12만3천 호 규모의 주택공급 입지 후보지를 추가 발굴하기로 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오늘(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지난달 27일 발표한 도심복합사업 후보지를 포함해 올해 안에 도심복합 5만 호, 공공정비 5만 호, 소규모 정비 2만3천 호 등 후보지를 추가 선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앞서 발표한 후보지 전량에 대해서도 올해 안에 지구 지정 등을 완료하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작년 발표한 2·4 주택공급 대책에 대해서는 "대책 발표 후 약 1년 만에 목표 물량인 83만6천 호의 60% 수준인 50만 호 입지를 후보지로 선정하는 등 집행 속도 측면에서 전례 없는 성과를 나타냈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는 "도심복합사업은 10만 호(76곳) 규모 후보지를 발굴하고 이 중 3만6천 호에서는 주민 3분의 2 이상 동의를 확보했으며, 1만 호에서는 본지구 지정까지 완료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공공정비사업은 공공재개발을 비롯해 총 3만7천 호의 후보지를 발굴했고, 공공택지의 경우 330만㎡ 이상 신도시급 입지인 광명시흥, 의왕군포안산, 화성진안을 포함하여 당초 목표보다 약 1만 호 많은 27만2천 호를 확정하고 사전 투기조사시스템도 도입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2·4대책은 발표 직후 물량 효과로 단기 시장 불안을 완화했고, 작년 하반기 들어서는 후보지와 지구 지정이 본격화하며 최근의 시장 하향 안정화 추세에도 핵심적으로 기여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