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변준형 더블더블' 인삼공사, DB를 3연패 늪으로

'변준형 더블더블' 인삼공사, DB를 3연패 늪으로

권종오 기자

작성 2022.02.02 19: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변준형 더블더블 인삼공사, DB를 3연패 늪으로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가 원주 DB를 3연패 늪으로 밀어 넣었습니다.

인삼공사는 2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 경기에서 DB를 81대 63으로 제압했습니다.

변준형이 16점 12어시스트, 대릴 먼로가 16점 15리바운드로 더블더블 활약을 펼쳤고 오세근이 16점 7리바운드, 전성현이 11점을 보태며 인삼공사의 승리를 합작했습니다.

시즌 22승(15패)째를 수확한 4위 인삼공사는 3위 울산 현대모비스(23승 15패)를 반게임 차로 추격했습니다.

반면, 3연패에 빠진 DB는 16승 21패가 돼 창원 LG와 6위 자리를 나눠 갖게 됐습니다.

DB는 이준희가 18점, 조니 오브라이언트가 12점 10리바운드로 제 못을 했지만, 인삼공사의 집중견제에 허웅이 8득점에 묶인 것이 아쉬웠습니다.

인삼공사는 1쿼터부터 DB를 9점으로 봉쇄하고 23점을 몰아넣으며 기선을 제압했습니다.

DB는 1쿼터에서 야투 18개를 던져 3개만 성공시키는 등 극심한 슛 난조를 보이며 주도권을 빼앗겼습니다.

2쿼터 들어 DB 오브라이언트의 공격이 살아나는 듯했지만, 인삼공사는 변준형과 박지훈 등의 득점으로 리드를 유지했습니다.

3쿼터에서도 인삼공사는 문성곤과 전성현의 3점 슛 등으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아 쿼터 막판에는 30점 차까지 달아나며 사실상 승부를 갈랐습니다.

DB는 이날 인삼공사(6개)의 세 배 가까운 16개의 턴오버를 저지르며 스스로 발목을 잡았습니다.

(사진=KBL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