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갈비뼈 골절' 생후 2개월 아기 사망…부모는 학대 혐의 부인

[Pick] '갈비뼈 골절' 생후 2개월 아기 사망…부모는 학대 혐의 부인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2.01.27 18: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갈비뼈 골절 생후 2개월 아기 사망…부모는 학대 혐의 부인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갈비뼈 골절 등 중상을 입고 병원에 실려와 중태에 빠져 있던 생후 2개월 된 아기가 끝내 사망했습니다.

오늘(27일) 경찰에 따르면 생후 2개월 된 남아 A 군이 이날 오전 11시 30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서 숨졌습니다.

A 군은 갈비뼈 골절, 뇌출혈 증세를 보여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다가 뇌사 상태에 빠졌으며, 병원 측은 부모 동의 하에 이날 A 군에 대한 연명 치료를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군은 지난 14일 새벽 0시 8분쯤 이 병원에 의식을 잃은 상태로 실려 왔습니다. 앞서 A 군은 경기 성남시에 사는 30대 B 씨 등 부모에 의해 다른 병원에 실려 갔다가 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 로고, 경찰 이미지

학대 의심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B 씨 부부 등을 상대로 수사에 나섰고, 지난 18일 이들 부부를 아동학대 중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B 씨 부부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 군이 사망에 이른 만큼 B 씨 부부에게 아동학대 치사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지 검토 중"이라며 "치료를 담당했던 의료진에 자문하고 A 군 시신을 부검해 구체적인 학대 행위 등에 대한 조사를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