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서현의 '모럴센스' 출연 계기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서현의 '모럴센스' 출연 계기

SBS 뉴스

작성 2022.01.25 16: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서현의 모럴센스 출연 계기
넷플릭스 오리지널 '모럴센스'로 첫 영화 주연을 맡은 배우 서현이 뜻깊은 소회를 밝혔습니다.

영화 '모럴센스'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모든 게 완벽하지만 남다른 성적 취향을 가진 지후와 그의 비밀을 알게 된 유능한 홍보팀 사원 지우의 아찔한 취향 존중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입니다. 앞서 서현의 '모럴센스' 출연 소식에 누리꾼들은 그동안 그가 보여준 연기와 사뭇 다른 소재라 놀랍다며 서현의 새로운 변신을 기대했습니다.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오늘(25일) 서현은 매거진 지큐 코리아와의 화보 인터뷰에서 곧 공개될 출연작에 대해 "설렘이 가장 크다. 아직 저희끼리만 알고 있는 모습이라 많은 분과 공유하고 싶어서 스태프들과 '빨리 공개됐으면 좋겠다', '시간이 빨리 흘렀으면 좋겠다' 이런 이야기를 한다"고 밝혀 내달 공개를 앞둔 '모럴센스'를 비롯해 서현의 차기작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서현은 이어 "전에는 작품을 보면서 '나라면 이렇게 행동하지 않을 텐데' 생각한 순간도 있었지만, 지금은 좀 더 사고가 확장된 느낌"이라며 "이번 작품 '모럴센스'도 일반적인 '로코'와 아주 다른 느낌인데, 소재만 봐서는 제가 맡은 캐릭터가 굉장히 특이하다고 여길 수도 있다. 근데 넓은 시야로 보니 이런 이야기도, 이런 사람도 있을 수 있겠다 싶어 반드시 도전해보고 싶었다"는 출연 계기를 밝혔습니다.

"이런 사람 있을 수도…

그러면서 서현은 올해 공개될 자신의 또 다른 영화 '거룩한 밤: 데몬 헌터스' 촬영을 위해 노력했던 일화도 전했습니다. 원래 공포 영화를 못 보는 서현이지만 오컬트 액션 장르인 해당 영화를 위해 매일 밤 불을 끄고 공포 영화를 봤다면서 "제가 공포의 중심에 서야 하는데 거기서 지면 안 되니까. 너무 신기하게도 배우로 시야를 바꿔서 보니 다른 눈이 열렸다"고 뿌듯하게 설명했습니다.

이번 화보에서 서현은 반항아적인 느낌으로 카리스마를 드러내는가 하면 젠더 뉴트럴 룩을 자연스럽게 소화하는 등 어떠한 콘셉트도 자신의 것으로 만들며 화보 장인의 면모를 자랑하기도 했습니다.

"이런 사람 있을 수도…

서현은 올해 영화 '모럴센스', '거룩한 밤: 데몬 헌터스',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 등 3편의 작품 공개를 앞두고 있습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모럴센스'는 오는 2월 11일 공개되며,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올 상반기 방영됩니다. 또, 지난해 9월 크랭크업한 영화 '거룩한 밤: 데몬 헌터스'는 후반 작업을 거쳐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입니다.

(사진=넷플릭스, GQ 코리아)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