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 "부족했다" 큰절 사과…윤, 외교안보 공약 발표

이, "부족했다" 큰절 사과…윤, 외교안보 공약 발표

고정현 기자

작성 2022.01.24 12:12 수정 2022.01.24 12: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지지율 정체 현상에 '우리가 많이 부족했다'며 큰절로 사과했습니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말이 아닌 힘을 통한 평화를 구축하겠다며 외교안보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고정현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민주당 후보와 당 소속 경기도 의원들이 예정에 없던 큰절을 합니다.

이 후보는 "세배와 사과의 뜻을 겸해 앞으로 완전히 다른 새로운 정치로 보답드리겠다"는 각오의 표현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김영진 사무총장 등 이 후보 핵심 측근으로 꼽히는 이른바 7인회 의원들이 "이 후보가 당선되더라도 임명직을 맡지 않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이 후보는 오늘 경기도 지역공약도 내놨는데, 현재 추진 중인 광역급행철도 GTX 노선을 일부 연장하거나 추가 신설해 "교통혁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는 20개 정책을 담은 외교·안보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말로 외치는 평화가 아닌 힘을 통합 평화를 구축하겠다며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 억제를 위한 모든 수단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구체적인 방안으로 문재인 정부에서 축소 시행한 한미 연합훈련과 경북 성주 사드 기지를 정상화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또 선제타격능력인 킬체인 확보와 한국형 미사일 방어체계 역량 강화, 새로운 요격 무기 개발도 대안으로 제시했습니다.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지역언론인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지역균형발전 관련 입장을 밝혔고,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울산과학기술원 연구센터를 방문해 연구원들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