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스딱] "고기 가벼워 저울 재봤다"…1점 리뷰에 사장님 반응

[뉴스딱] "고기 가벼워 저울 재봤다"…1점 리뷰에 사장님 반응

SBS 뉴스

작성 2022.01.24 08:03 수정 2022.01.24 14: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배달앱에 남겨진 별점 1점짜리 리뷰에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고기를 주문한 고객은 '무게가 가볍다'며 저울에 음식 무게를 달아서 항의를 했고, 주인은 고기 무게는 조리하면 줄어드는 게 당연하다는 입장입니다.

지난 20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입니다.

배달 고깃집을 운영하는 글쓴이는 자신의 식당에 남겨진 별점 1점짜리 리뷰를 공개했는데요.

리뷰를 남긴 고객은 '500g이라 들었는데 둘이 먹으려고 시킨 것인데 너무 가벼워서 무게를 재보니 이렇다'며 저울에 주문한 음식을 올려두고 찍은 사진을 올렸습니다.

사진 속 저울의 눈금은 약 400g을 가리키고 있는데요.

해당 고객은 '배달앱에 전화해서 문의하니 고기 굽기 전 무게가 500g이라고 그러더라며 그냥 굽고 난 후 무게 300g을 올리는 게 나을 것 같다'고 했습니다.

이에 글쓴이는 '고깃집에서 1인분에 150g을 시키는데 구워서 150g 맞춰주세요 하냐'면서 조리를 하면 고기가 머금고 있던 지방과 수분 등이 빠져 고기 무게가 줄어드는 것이 당연하다며 억울하다는 입장입니다.

(화면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