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틱낫한 스님 열반에 "가르침 언제나 살아 숨 쉴 것"

문 대통령, 틱낫한 스님 열반에 "가르침 언제나 살아 숨 쉴 것"

권란 기자

작성 2022.01.22 18: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사진=페이스북 캡처,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베트남 출신의 세계적인 불교 지도자이자 평화운동가인 틱낫한 스님의 열반 소식에 "스님의 족적과 어록, 가르침은 사람들의 실천 속에서 언제나 살아 숨 쉴 것"이라고 추모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2일) 오후 SNS에 글을 올려 "틱낫한 스님은 '살아있는 부처'로 칭송받으며 가장 영향력 있는 영적 지도자로 세계인들의 존경을 받아왔다"며 애도를 표했습니다.

이어 "스님은 인류에 대한 사랑을 몸소 행동으로 보여주신 실천하는 불교운동가였다"고 했습니다.

생전 두 차례 한국을 방문한 사실을 언급하면서 "그때 스님의 '걷기 명상'에 많은 공감을 느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수많은 저서에서 부처의 가르침을 아름다운 시와 글로 전하면서 '마음 챙김'을 늘 강조하셨는데 스님의 행복론은 많은 이들에게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삶의 지침이 되기도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