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민의힘 "이재명 집권 땐 북한은 우리에게 공포 그 자체"

국민의힘 "이재명 집권 땐 북한은 우리에게 공포 그 자체"

한세현 기자

작성 2022.01.22 17: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민의힘 "이재명 집권 땐 북한은 우리에게 공포 그 자체"
국민의힘은 문재인 정부의 유화적인 대북 정책을 비판하며, "이재명 대선 후보가 더 문제"라고 맹공했습니다.

국민의힘 장영일 선대본부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문재인 정권은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북한'을 만들었지만, 이 후보가 만들 북한은 우리에겐 공포 그 자체가 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남북 고위급 당국자가 최근 여러 차례 연락 채널을 가동해 협상 재개를 모색했다는 일부 보도와 관련해서는, "그동안 대화가 부족해서 상황이 이 지경에 이르렀나"라고 되물으며 꼬집었습니다.

그러면서, "그동안 문재인 정권의 국정은 '북한 뜻대로', '김정은 마음대로'였다"고 재차 비난했습니다.

장 부대변인은 또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어제(21일) 종전선언에 대해 '북한이 조만간 긍정적으로 반응해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힌 데 대해서도, "문재인 정권의 굴욕적인 대북정책을 주도해온 장본인"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장 부대변인은 "아무리 종전선언이 급하기로서니 비핵화 없는 종전선언이 가당키나 하는가"라며, "북한이 막말을 해도 종전선언이 비핵화의 입구라는 식으로 현실을 왜곡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