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천 베어스타운 스키장 리프트 역주행…공중에 100여 명 고립

포천 베어스타운 스키장 리프트 역주행…공중에 100여 명 고립

김민정 기자

작성 2022.01.22 16:33 수정 2022.01.22 17: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포천 베어스타운 스키장 리프트 역주행…공중에 100여 명 고립
오늘(22일) 오후 3시쯤, 경기 포천시 베어스타운 스키장에서 정상 방향으로 올라가야 할 리프트가 갑자기 역주행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리프트가 뒤쪽으로 빠르게 움직이자 탑승객들은 소리를 지르며 공포에 떨었고, 리프트 승하차장 인근에선 탑승한 이용객들이 출발점에서 다른 리프트와 충돌하기 직전에 뛰어내리면서 큰 혼란이 빚어지기도 했습니다.

미처 뛰어내리지 못한 일부 승객들은 출발 지점에서 리프트와 리프트 사이에 끼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역주행 이후 리프트가 완전히 멈춰 리프트를 타던 100여 명이 고립돼 소방당국이 구조에 나섰습니다.

오후 4시 50분까지 45명이 구조됐다고 소방당국은 밝혔습니다.

리프트에서 내리다 다친 7살 여자아이는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소방당국은 현장에 응급진료소를 설치하는 한편 구조대와 소방헬기 등을 투입해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