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영하 20도? 끄떡없지! 러시아 전통 얼음 목욕식

[영상] 영하 20도? 끄떡없지! 러시아 전통 얼음 목욕식

박윤주 에디터

작성 2022.01.20 18: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추운 겨울 날씨를 잊게 하는 러시아의 얼음물 목욕 축제가 화제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9일, 러시아 전역과 동유럽 등지에서 동방 정교회의 전통인 주현절 목욕 축제가 열렸습니다.

주현절은 예수가 30번째 생일에 요르단강(성경의 요단강)에서 세례자 요한에게 세례를 받고 대중 앞에 나타나 하나님의 아들로 공인됐음을 기념하는 축일입니다.

주현절이 다가오면 신자들은 저수지, 개울 등의 얼음을 깨고 '요르단'이라 부르는 목욕터를 만듭니다.

이들은 요르단 안에서 온몸을 얼음물에 담그고 성호를 그어 성삼위일체에 대한 신앙을 고백하는데, 이를 세 차례 반복해야 얼음물에서 빠져나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현절 당일 모스크바의 기온은 영하 12도를 기록했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기온이 영하 20도를 밑돌았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구성 : 박윤주, 편집 : 차희주, 제작 : D콘텐츠기획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