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한 달여 만에 감소…입원환자는 최고치

미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한 달여 만에 감소…입원환자는 최고치

원종진 기자

작성 2022.01.20 04: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한 달여 만에 감소…입원환자는 최고치
오미크론 변이로 코로나19가 폭발적으로 확산하던 미국에서 한 달 만에 신규 확진자가 감소했습니다.

오리건·유타·알래스카 주 등 일부 지역에서는 2주 새 확진자가 5배로 늘어나는 등 지역에 따른 편차는 크지만, 전국적으로는 오미크론의 확산세가 줄어든 것이라, 이 같은 추세가 이어질지 주목됩니다.

뉴욕타임스(NYT)는 현지시간 18일 기준 미국의 7일간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를 75만6천752명으로 집계했습니다.

2주 전과 견줘 1.38배로 늘었는데 지난 10일까지만 해도 증가율이 3배가 넘었던 것에 비춰보면 증가세 둔화가 뚜렷합니다.

최근 며칠간의 확진자 동향을 보면 정체 뒤 하락하는 모양새입니다.

13일 80만3천736명, 14일 80만6천157명, 15일 80만5천69명, 16일 80만1천903명으로 나흘 연속 최고치인 80만명 선에서 횡보하더니 17일 79만553명, 18일 75만6천752명이 되며 그래프가 하향 곡선으로 바뀌었습니다.

그러나 2∼3주의 시차를 두고 확진자 추세를 좇아가는 입원 환자 수는 또다시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18일 기준 하루 평균 코로나19 입원 환자는 2주 전보다 47% 늘며 15만6천894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하루 평균 사망자는 2주 전보다 43% 늘었지만 최근 2천명에 근접했던 것에서 1천889명으로 소폭 내려왔습니다.

하지만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여러 기관의 코로나19 예측모델을 취합해 19일 내놓은 통합 예측을 보면 앞으로 4주간 미국에서 6만1천여명이 코로나19로 사망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 예측에서는 앞으로 3주간 완만히 사망자가 늘다가 마지막 주에 들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주 정부들은 방역 조치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는 모든 의료기관 종사자들에게 코로나19 백신과 부스터샷까지 맞도록 의무화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습니다.

네바다주는 마스크 지침을 업데이트해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실내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