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말레이시아로 가던 밀입국 선박 전복…6명 사망

말레이시아로 가던 밀입국 선박 전복…6명 사망

곽상은 기자

작성 2022.01.19 18: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말레이시아행 인도네시아인 밀입국자를 태운 선박이 전복돼 여성 6명이 숨지는 참변이 발생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사고는 어제(18일) 새벽 0시쯤 인도네시아 바탐섬에서 출발한 밀입국 선박이 말레이시아 조호르주 해안으로 향하던 중 높이 3m 파도에 부딪혀 뒤집히면서 일어났습니다.

사고 선박에는 인도네시아인 여성 밀입국 시도자 11명과 인도네시아인 남성 브로커 2명 등 모두 13명이 타고 있었습니다.

이들 브로커 2명과 여성 5명은 말레이시아 어부들에게 구조됐지만, 나머지 20·30대 여성 6명은 시신으로 발견됐습니다.

브로커 2명과 여성 4명은 밤새 바다에 떠 있다 어제 오전 10시쯤 어부에게 발견돼 목숨을 구했습니다.

이어 같은 날 오후 여성 생존자 1명과 시신 6구가 잇따라 발견됐습니다.

말레이시아 해경은 "여성 생존자 1명은 친구 두 명의 시신에 매달려 13시간 이상 바다에 떠 있다가 발견됐다"며 "현재 병원으로 옮겨 치료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주노동자 관련 단체는 매년 10만 명 이상의 인도네시아인들이 야간 밀입국 선박 등을 이용해 말레이시아로 밀입국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