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욘스 앞에서 강의한 선수?…강원 최용수 감독과 서민우의 티키타카 기자회견

욘스 앞에서 강의한 선수?…강원 최용수 감독과 서민우의 티키타카 기자회견

박진형 PD,최희진 기자

작성 2022.01.18 19: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부산에서 전지훈련을 하고 있는 프로축구 강원이 미디어 캠프 공식 기자회견을 어제(17일) 진행했습니다. 지난해 강등 위기의 강원 지휘봉을 잡아 극적 잔류에 성공시킨 최용수 감독은 "축구 선배로서 접근하고 싶다"라며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예고했는데요. 강원의 미드필더 서민우는 '다독가'답게 기자회견 동안 명언을 쏟아내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최용수 감독과 서민우 선수의 케미가 돋보인 티키타카 인터뷰를 〈스포츠머그〉에서 전해드립니다.

(구성·편집: 박진형 / 영상취재: 이병주 / 제작: D콘텐츠기획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