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정숙 여사, UAE 청각장애 태권도 참관…수어로 "사랑합니다"

김정숙 여사, UAE 청각장애 태권도 참관…수어로 "사랑합니다"

권란 기자

작성 2022.01.17 19:31 수정 2022.01.17 19: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UAE를 순방 중인 김정숙 여사는 두바이에 있는 샤르자 인도주의 복지센터를 찾아 청각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태권도 수업을 참관했습니다.

김 여사는 수어로 학생들에게 인사를 건넨 뒤 "태권도는 케이팝보다 오래 전부터 한국을 전세계에 알려온 전통무예"라고 소개했습니다.

이어 태권도 띠를 가리키며 "흰 띠는 꿈을 향해 출발한다, 파란 띠, 빨간 띠를 거쳐 검을 띠를 매게 되는데 이는 넘어질 때마다 씩씩하게 일어서는 과정을 의미한다"며 격려했습니다.

청각 장애인 태권도 수업 참관 김정숙 여사 (사진=연합뉴스)

김 여사는 평창 동계올림픽 구호 '아리아리'를 외치며 학생들에게 응원을 보냈고, 수업이 끝난 뒤 학생들 앞에서 무릎을 꿇고 태권도 띠를 직접 매주며 "사랑한다"는 말을 아랍 수어로 전했습니다.

오늘(17일) 행사에는 복지센터 위원장인 자밀라 모하메드 알 끼시미 공주 등이 함께 했습니다.

또, 이곳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 박형문 사범은 UAE 국가대표 태권도팀 코치 출신이자 샤르자 왕실의 경호팀장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