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1cm↓' 오후 한때 약한 눈…동해안 건조경보

[날씨] '1cm↓' 오후 한때 약한 눈…동해안 건조경보

SBS 뉴스

작성 2022.01.17 12: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주말 동안 주춤했던 추위가 다시 돌아왔습니다.

중부와 전북, 경북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17일) 아침 서울 기온이 9.2도까지 뚝 떨어졌고요, 파주와 철원도 영하 16.3도를 기록했습니다.

낮 동안 기온이 여기서 크게 오르기는 하겠지만 영하의 추위는 계속됩니다.

서울 기온 영하 1도에 머물겠고 체감 온도는 이보다 더 낮겠습니다.

늦은 오후부터는 중부를 중심으로 한때 눈 예보도 들어 있습니다.

눈구름의 이동 속도가 빨라서 지속 시간이 짧고, 또 양도 1cm 안팎으로 매우 적은 편이기는 한데요, 추위 속에 내린 눈이 그대로 얼어붙기 때문에 퇴근길 교통안전을 신경 쓰시는 게 좋겠습니다.

현재 전국에 맑은 하늘 드러나 있지만 점차 구름이 늘고 늦은 오후부터 한때 눈이 내리겠습니다.

또 그럼에도 대기는 건조하겠습니다.

동쪽 지방을 중심으로 건조경보가 이어지겠습니다.

내일부터 다시 당분간 맑은 날씨가 쭉 이어지겠고요, 영하 10도 안팎의 맹추위도 이번 주 함께하겠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