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자전거 타고 다니며 불지른 방화범…60대 철도기관사였다

[Pick] 자전거 타고 다니며 불지른 방화범…60대 철도기관사였다

이정화 에디터

작성 2022.01.14 11:37 수정 2022.01.14 11: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자전거 타고 다니며 불지른 방화범…60대 철도기관사였다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대전 유성구 일대에서 자전거를 타고 돌아다니며 여러 차례 불을 지른 혐의로 60대 철도기관사가 구속됐습니다.

어제(13일) 대전지검은 방화 혐의를 받는 기관사 A(60)씨를 지난달 30일 구속했다고 밝혔는데요.

A 씨는 지난달 13일부터 이틀 동안 유성구 일대에서 자전거를 타고 돌아다니며 천변과 노상에 있는 쓰레기 더미에 총 6차례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범행 후 A 씨는 한동안 현장 모습을 지켜보다가 자전거를 타고 다른 장소로 이동했으며, 경찰은 주변 CCTV 등을 분석해 A 씨를 검거했습니다.

올해 정년퇴직을 앞둔 기관사 A 씨는 현재 자신의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코레일은 "판결이 확정되면 그에 상응하는 조치를 내릴 것"이라며 지난 3일 A 씨를 직위 해제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