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선관위, 여야 대선후보 토론 4회 실시…2월 21일 첫 개최

선관위, 여야 대선후보 토론 4회 실시…2월 21일 첫 개최

강청완 기자

작성 2022.01.07 18: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선관위, 여야 대선후보 토론 4회 실시…2월 21일 첫 개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산하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토론회를 총 4회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초청대상인 후보가 참여하는 토론회는 오는 2월 21일(경제), 2월 25일(정치), 3월 2일(사회) 등 3차례, 그 외 후보 대상 토론회가 2월 22일 1차례 열립니다.

'초청대상'은 국회에 5석 이상 의석을 가진 정당 추천 후보, 직전 대선·비례대표 국회의원 선거·비례대표 지방의원 선거에서 3% 이상을 득표한 정당 추천 후보, 언론기관이 1월 16일∼2월 14일 사이 공표한 여론조사에서 평균 지지율이 5% 이상인 후보로 규정됐습니다.

이에 따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국민의힘 윤석열, 정의당 심상정 후보와 직전 대선에서 21.41% 득표율을 기록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간 4자 토론이 성사될 것으로 보입니다.

위원회는 후보 등록 마감 다음 날인 다음 달 15일 전체 회의를 열고 '초청대상'을 최종 확정합니다.

'초청대상' 토론회는 시간 총량제 토론과 주도권 토론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이번에 처음 도입되는 주도권 토론은 주도권을 가진 후보가 다른 후보를 지목해 묻고 답하는 방식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