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방부, 北 보도 반박 "극초음속 기술 미달…사거리 과장"

국방부, 北 보도 반박 "극초음속 기술 미달…사거리 과장"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작성 2022.01.07 16:13 수정 2022.01.07 17: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방부, 北 보도 반박 "극초음속 기술 미달…사거리 과장"
국방부는 오늘(7일) 북한이 발사에 성공했다고 주장한 '극초음속 미사일'과 관련해 "극초음속 비행체 기술은 도달하지 못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사실상 북한의 발표를 반박했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오늘 오후 브리핑을 자처해 "북한이 1월 6일 보도를 통해 주장하고 있는 극초음속 미사일 발사 관련 사거리, 측면 기동 등의 성능은 과장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북한의 미사일에 대해 "마하 6 수준, 고도는 50km 이하"라면서 "비행거리는 북한이 주장하는 대로 700㎞는 도달하지 못한 것으로 초도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아울러 "북한이 9월 28일 시험 발사한 미사일에 대비해 4개월 만에 추가적인 기술적 진전은 아니며, 지난해 10월 국방발전전람회에서 최초 공개된 다른 종류의 미사일 중 하나로 판단된다"고 덧붙였습니다.

미사일 연구 관련 국방부 산하기관의 한 관계자도 "우리나라로 말하자면 이미 개발 완료된 기동형 탄두의 탄도미사일로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