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트럼프, 美 의회 경관에 또 피소…폭동 1년 기자회견은 취소

트럼프, 美 의회 경관에 또 피소…폭동 1년 기자회견은 취소

김석재 기자

작성 2022.01.05 16: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트럼프, 美 의회 경관에 또 피소…폭동 1년 기자회견은 취소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6 미 의회폭동' 사태로 피해를 본 경찰관으로부터 또 소송을 당했습니다.

의회폭동 1주년인 이달 6일로 예고했던 기자회견도 돌연 취소했습니다.

블룸버그와 AP 통신 등에 따르면 미 의회 경관 마르쿠스 무어는 최근 트럼프 전 대통령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10년차 경관인 그는 작년 1월 6일 의회의사당에 난입한 트럼프 지지자들로부터 공격을 받았습니다.

무어는 소장에서 "백악관에서 쫓겨날지 모른다며 '선거 사기'를 주장하는 트럼프 전 대통령의 그릇된 주장이 폭도들을 자극했다"면서 의회폭동의 책임을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 돌렸습니다.

이와 함께 자신이 직접 경험한 폭도들의 전횡을 소장에 담으면서 이들의 폭력이 초래한 신체적·정신적 부상에 대한 금전적 보상을 요구했습니다.

그는 "폭도들이 소화기와 막대기 등을 집어던지고 주먹으로 경찰관들을 때렸다"면서 "그러면서도 이들은 무어를 비롯한 경관들에게 '우리는 당신들을 위해 일어났다'고 외치며 합류를 종용했다"고 당시 상황을 되새겼습니다.

블룸버그는 의회폭동 사태와 관련해 트럼프 전 대통령이 경관들로부터 소송을 당한 것이 이번까지 최소 네 건에 이른다고 전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의회 폭동 사태와 관련해 오는 6일 자신의 거주지인 플로리다주 마러라고 리조트에서 가지려고 했던 기자회견을 돌연 취소했습니다.

그러면서 "대신 오는 15일 애리조나에서 열리는 집회에서 중요한 여러 주제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