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4명이 두 자릿수 득점' 우리은행, 삼성생명 꺾고 2위 수성

'4명이 두 자릿수 득점' 우리은행, 삼성생명 꺾고 2위 수성

유병민 기자

작성 2022.01.03 22: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4명이 두 자릿수 득점 우리은행, 삼성생명 꺾고 2위 수성
▲ 돌파 시도하는 우리은행 박혜진 선수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용인 삼성생명을 꺾고 새해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우리은행은 오늘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삼성생명을 76대 63으로 눌렀습니다.

박혜진이 22점을 넣고, 김소니아가 18점 12리바운드 6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등 주축 선수들의 고른 활약이 우리은행을 승리로 이글이었습니다.

김정은과 최이샘도 나란히 16점 6리바운드를 기록했습니다.

이로써 지난달 30일 치른 2021년 마지막 경기에서 최하위 부천 하나원큐에 70대 73으로 뼈아픈 패배를 당했던 우리은행은 2022년은 승리로 시작했습니다.

우리은행은 12승 6패로 단독 2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선두 청주 KB(18승 1패)와는 5.5경기 차입니다.

삼성생명과 시즌 상대 전적에서는 3승 1패로 우위를 이어갔습니다.

3연패에 빠진 4위 삼성생명의 시즌 성적은 7승 12패가 됐습니다.

삼성생명은 배혜윤과 김단비가 16점씩을 넣으며 분전했으나 새해 첫 경기에서 연패를 끊지는 못했습니다.

(사진=WKBL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