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코바치치 · 풀리시치 연속골…첼시, 리버풀과 2대 2 무승부

코바치치 · 풀리시치 연속골…첼시, 리버풀과 2대 2 무승부

정희돈 기자

작성 2022.01.03 08: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코바치치 · 풀리시치 연속골…첼시, 리버풀과 2대 2 무승부
▲ 마테오 코바치치 (3번)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나란히 2, 3위를 달리는 첼시와 리버풀이 승부를 가리지 못했습니다.

첼시는 영국 런던의 스탬퍼드 브리지에서 열린 2021-2022시즌 EPL 21라운드 홈 경기에서 리버풀과 2대 2로 비겼습니다.

리버풀에 먼저 두 골을 내주고 끌려가던 첼시는 전반 막바지 마테오 코바치치와 크리스티안 풀리시치의 연속 골로 균형을 맞췄습니다.

승점 1을 나눠 가진 첼시는 승점 43(12승 7무 2패)으로, 리버풀은 승점 42(12승 6무 2패)로 순위를 유지했습니다.

두 팀이 서로의 발목을 잡으면서 선두 맨체스터 시티(승점 53·17승 2무 2패)는 여유롭게 단독 선두를 지켰습니다.

리버풀은 경기 시작 9분 만에 사디오 마네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습니다.

첼시의 트레보 찰로바가 수비 과정에서 공을 제대로 걷어내지 못했고, 마네가 페널티 지역으로 파고들어 왼발 슛을 차 넣었습니다.

리버풀은 전반 26분 무함마드 살라의 추가 골까지 터지면서 단숨에 격차를 벌렸습니다.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의 패스를 받은 살라가 거침없이 질주, 골 지역 오른쪽에서 득점포를 가동했습니다.

하지만 첼시도 이내 반격에 나섰습니다.

첼시는 전반 42분 코바치치의 만회골로 분위기를 가져왔습니다.

프리킥 상황에서 상대 골키퍼가 쳐낸 공을 코바치치가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받아 그대로 오른발 슛을 시도했고, 공이 골대 안으로 빨려 들어갔습니다.

4분 뒤에는 은골로 캉테가 내준 패스를 풀리시치가 동점골로 연결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습니다.

크리스티안 풀리시치

후반에는 양 팀 모두 추가 득점에 실패하면서 균형을 깨지 못했습니다.

리버풀은 후반 12분 살라의 왼발 중거리 슛과 1분 뒤 마네의 슛이 모두 첼시 골키퍼 에두아르 멘디의 선방에 막혔고, 첼시도 후반 17분 풀리시치가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찬 슛이 리버풀 골키퍼 퀴민 켈레허에게 잡혔습니다.

선수 3명이 코로나19에 걸린 리버풀은 위르겐 클롭 감독도 코로나19 감염 의심 반응을 보여 이날 벤치에 앉지 못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