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영수 님으로 불러주세요"…LG엔솔, 조직문화 혁신 방안 발표

"권영수 님으로 불러주세요"…LG엔솔, 조직문화 혁신 방안 발표

유영규 기자

작성 2022.01.03 08: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권영수 님으로 불러주세요"…LG엔솔, 조직문화 혁신 방안 발표
LG에너지솔루션이 출퇴근 시간을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완전 탄력근무제'를 전면 도입하는 등 조직문화 혁신 방안을 오늘(3일) 발표했습니다.

LG에너지솔루션 최고경영자(CEO) 권영수 부회장은 오늘 신년 영상 메시지를 통해 "고객에게 신뢰받고 나아가 사랑받는 기업이 되는 것이 우리의 목표이며, 회사의 가장 중요한 고객은 바로 임직원 여러분"이라며 "임직원이 출근하고 싶은 회사, 일하기 좋은 회사가 되도록 더욱 힘써 도울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권 부회장은 이어 신년사 대신 '행복한 조직문화 구축을 위한 6대 과제'를 제시했습니다.

▲ 핵심에 집중하는 보고·회의 문화 ▲ 성과에 집중하는 자율근무 문화 ▲ 자유로운 의사소통을 위한 수평 문화 ▲ 감사와 칭찬이 넘치는 긍정 문화 ▲ 임직원의 건강 및 심리를 관리하는 즐거운 직장 활동 ▲ 이웃 나눔 문화 등이 주제입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올해부터 구성원 간 호칭을 '님'으로 통일합니다.

직급과 직책이 주는 심리적 부담감을 없애고,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한 '수평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서입니다.

권 부회장은 "(임직원 여러분들도) 앞으로 제게 편하게 '권영수 님'이라고 불러 줬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임직원 스스로 출퇴근 시간을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완전 Flextime 제도(탄력근무제)'도 전면 도입합니다.

업무 시간이나 방식에 구애받지 않고, 일의 능률을 높이는 데 집중하라는 취지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습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주 52시간 근무에 맞춰 직원들이 출퇴근 시간을 자유롭게 정하면 된다"고 말했습니다.

LG에너지솔루션은 구성원들이 더 자유롭게 일하는 시간을 갖도록 하기 위해 월 1회 임원 및 팀장 없는 날을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불필요한 대면 보고와 회의를 최소화하고 서면 보고를 원칙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LG에너지솔루션은 성공뿐만 아니라 '유의미한 실패'도 포상하는 제도를 마련할 계획입니다.

이번 혁신안은 권 부회장이 취임 후 두 달여 동안 임직원들과 직접 소통하며 취합한 건의 사항 등을 토대로 마련됐습니다.

권 부회장은 지난해 11~12월 서울과 대전 사업장을 찾아 MZ세대 직원들로 구성된 주니어 보드를 직접 만나 소통했습니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