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우석 16점' 현대모비스, 오리온 꺾고 4연승…단독 4위

'이우석 16점' 현대모비스, 오리온 꺾고 4연승…단독 4위

정희돈 기자

작성 2022.01.02 17: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우석 16점 현대모비스, 오리온 꺾고 4연승…단독 4위
프로농구 현대모비스가 오리온을 꺾고 4연승의 신바람을 내며 단독 4위 자리를 꿰찼습니다.

현대모비스는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오리온에 73대69로 이겼습니다.

이날 승리로 현대모비스는 올 시즌 팀 최다인 4연승을 거뒀습니다.

시즌 15승 13패가 된 현대모비스는 공동 4위였던 오리온(14승 14패)을 밀어내고 단독 4위에 올랐습니다.

오리온과 올 시즌 상대 전적도 2승 2패로 균형을 맞췄습니다.

55-60으로 뒤진 채 4쿼터를 맞은 현대모비스는 종료 6분 50초 전 김국찬의 이날 첫 번째 3점 슛으로 63-62,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오리온도 머피 할로웨이의 연속 득점으로 시소게임을 펼쳤고, 이승현의 3점 슛으로 달아나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현대모비스가 다시 따라붙었고, 2분 14초를 남기고 김동준의 3점포가 터져 70-69로 전세가 다시 뒤집혔습니다.

이후 시간에 쫓긴 이우석의 미들슛이 림을 통과하고 추가 자유투까지 얻어 3점 플레이를 완성하면서 종료 1분 21초 전 현대모비스가 73-69로 앞서나갔습니다.

반면 오리온은 이대성과 이정현의 3점 슛이 림을 맞고 나오면서 결국 무릎을 꿇었습니다.

현대모비스에서는 이우석이 16점 6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승리에 앞장섰습니다.

함지훈(14점)과 라숀 토마스(13점)도 힘을 보탰습니다.

오리온은 유일한 외국인 선수인 할로웨이가 24점 17리바운드로 분전하고 이대성도 18점을 거들었지만, 승리로 이어가지는 못했습니다.

창원체육관에서는 홈팀 창원 LG가 한국가스공사와 접전 끝에 69-65로 승리했습니다.

아셈 마레이가 25점 14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달성하고 정희재(17점 7리바운드)와 이재도(13점 4리바운드 6어시스트)도 제 몫을 해 LG의 새해 첫 승을 합작했습니다.

올 시즌 한국가스공사를 상대로 4전 전승을 거둔 LG는 12승(16패)째를 챙겨 한국가스공사와 7위 자리를 나눠 갖게 됐습니다.

한국가스공사는 4연패에 빠졌습니다.

(사진=KBL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