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타이완 총통, 신년사서 중국 향해 "군사적 충돌 안 돼"

타이완 총통, 신년사서 중국 향해 "군사적 충돌 안 돼"

곽상은 기자

작성 2022.01.01 15: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타이완 총통, 신년사서 중국 향해 "군사적 충돌 안 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022년 신년사를 통해 '조국 통일'을 강조하자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중국을 향해 '군사적 모험주의'를 경고하고 나섰습니다.

차이 총통은 오늘(1일) 페이스북을 통해 생중계한 신년 연설에서 "우리는 베이징 당국이 상황을 오판하지 말고 '군사적 모험주의'의 내부 확장을 막도록 일깨워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군은 양안의 의견 차이를 해결하는 옵션이 아니"라며 "우리 양측은 공동으로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할 책임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친중 진영의 일방적 승리로 끝난 입법회 선거와 전·현직 간부가 체포된 입장신문 사건 등 홍콩 문제도 거론했습니다.

차이 총통은 "최근 입법회 선거 개입과 민주진영 매체 입장신문 간부 체포는 홍콩의 인권과 언론의 자유에 대한 우려를 증폭시켰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우리는 주권을 굳게 지키고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를 수호하며 영토 주권과 국가 안보를 수호할 것"이라며 "인도·태평양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할 것"이라고도 강조했습니다.

앞서 시 주석은 신년 연설에서 "조국의 완전한 통일을 실현하는 것이 양안 동포들의 공통된 염원"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타이완 총통부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