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민의힘 "크라켄, 윤석열 비방 조직적 댓글 징후 포착"

국민의힘 "크라켄, 윤석열 비방 조직적 댓글 징후 포착"

이현영 기자

작성 2021.12.30 15: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국민의힘 "크라켄, 윤석열 비방 조직적 댓글 징후 포착"
국민의힘은 인터넷 댓글 조작을 막기 위해 자체 개발한 '크라켄 프로그램'을 통해 윤석열 대선 후보를 겨냥한 비방 댓글이 조직적으로 달리는 듯한 움직임을 잡아냈다고 주장했습니다.

선대위 디지털본부장을 맡은 이영 의원은 오늘(30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러 개 계정으로 유사한 댓글을 작성하는 방법으로 윤 후보를 악의적·조직적으로 비방한 징후가 포착됐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같은 내용이 어순만 바뀌거나, 문구 중간에 담긴 이모티콘만 변경되는 방식으로 반복해 게시된 정황이 감지됐다는 게 이 의원의 설명입니다.

크라켄 프로그램은 2017년 대선에서 킹크랩 프로그램을 이용해 댓글 등으로 온라인 여론을 조작한 '드루킹 사건'의 재발을 막겠다며 국민의힘이 자체 개발한 댓글 조작 방지 프로그램입니다.

이 의원은 오늘 기자회견에서 일부 댓글에 대한 '공감' 숫자가 급등하는 듯한 현상도 발견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의원은 "매크로 등을 이용한 비현실적인 공감 수 증가라고 현재로선 단정하기 어렵다"면서도 "일반적인 공감 수 증가 추세를 훨씬 웃도는 조직적 증가 추세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해당 댓글을 올린 계정의 다른 댓글 활동을 분석한 결과와 연계해 입체적 분석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국민의힘은 현재까지 포착된 이런 결과를 놓고 선대위 법률자문단의 법률 검토를 거쳐 포털사에 통보한 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신고와 수사기관 수사 의뢰 조치까지 거칠 계획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