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재명 아들 대입 의혹' 제기 국힘 의원 66명 검찰 고발

'이재명 아들 대입 의혹' 제기 국힘 의원 66명 검찰 고발

민주당,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 제출

김기태 기자

작성 2021.12.30 13:32 수정 2021.12.30 16: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재명 아들 대입 의혹 제기 국힘 의원 66명 검찰 고발
민주당은 오늘(30일) 이재명 대선 후보의 두 아들에 대한 대입 의혹을 제기한 국민의힘 의원 66명을 공직선거법 위반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민주당 선대위 법률지원단은 오늘 이 같은 내용의 고발장을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고발장에서 "피고발인들은 이 후보의 장남이 2012학년도 고려대학교 입시에서 '삼수생'으로 '특별전형'을 통해 합격했는지를 전제로 의혹을 제기하고 있으나, 이 후보 장남은 2012학년도 고려대학교 입시 때 '재수생'으로 응시하였고 응시 전형도 '수시 특별전형'이 아니라 수능 성적 기준 등급을 받아야만 하는 '일반전형'으로 응시했다"고 명시했습니다.

이어 "피고발인들의 공표 내용은 조금만 주의를 기울여 확인해봐도 알 수 있는 부분임에도 최소한의 확인 과정도 없이, (이 후보 아들이) 특혜를 누린 것처럼 인식하도록 사실관계를 오도한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앞서 국민의힘 소속 의원 66명은 지난 27일 성명을 내고 "이 후보 아들의 대학 입시 의혹에 대한 공정한 검증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국민의힘은 어제 이재명 비리 국민검증특위 차원에서 해당 의혹을 제기하며 고려대 측에 공개 질의서를 보냈다가 8시간 만에 사실관계에 착오가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