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 도로교통안전국, 현대기아차 엔진 결함 조사 착수"

"미 도로교통안전국, 현대기아차 엔진 결함 조사 착수"

곽상은 기자

작성 2021.12.28 07: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도로교통안전국은 현대기아차의 엔진 결함으로 인한 화재와 관련해 특정 연식 차량에 대한 기술적인 분석에 착수했다고 AP통신이 현지시각 27일 보도했습니다.

그동안 현대기아차의 엔진 결함과 관련해 사전 조사를 벌여온 것으로 알려진 미 당국이 본격 조사에 들어간 것으로 풀이됩니다.

조사 대상은 2011년부터 2016년식의 현대 소나타, 소나타 Fe, 엘란트라와 기아 소렌토, 리오, 옵티마, 등 모두 300만여 대로 알려졌습니다.

미 도로교통안전국은 현대기아차가 2015년 9월 엔진 결함 리콜을 한 이후 엔진 문제로 최소 8번 이상의 리콜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