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서울 낮 2도' 성탄절 이브 한파…강원영동 폭설

[날씨] '서울 낮 2도' 성탄절 이브 한파…강원영동 폭설

SBS 뉴스

작성 2021.12.23 17: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내일(24일)부터는 한파 대비를 잘해 주셔야겠습니다.

내일 낮부터 찬 바람이 강해지면서 서울의 낮 기온이 2도선에 그치겠고요, 성탄절인 모레 아침 기온 영하 14도, 일요일에는 영하 16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현재 특보 현황도 살펴보시면 해안가를 중심으로는 강풍예비특보가 발효 중이고 전 해상에는 풍랑예비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내일 강원 영동 지역에는 폭설이 쏟아지겠습니다.

또 크리스마스 당일에는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에 눈 소식이 있는데요.

일단 내일 강원 영동에 최고 20cm의 매우 많은 눈이 내려 쌓이겠고 내일 아침부터 낮 사이 경기 북부와 동부, 강원 영서에도 1~5cm가량의 눈이 내리겠습니다.

서울에도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 모레는 호남, 서해안과 경북 북부 그리고 제주에 1에서 최고 5cm의 적설이 예상됩니다.

내일 아침 기온 보시면 서울 0도 등으로 큰 추위 없게 출발하겠지만, 낮부터 급격히 추워지면서 서울이 2도, 춘천과 홍성이 3도에 그치겠습니다.

당분간은 한파와 일부 지역에는 폭설도 이어지는 만큼 제설 작업에 힘써주시고요, 또 동파사고 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주셔야겠습니다.

(남유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