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준석 "선대위 모든 직책 내려놔…조수진 사과 안 받는다"

이준석 "선대위 모든 직책 내려놔…조수진 사과 안 받는다"

화강윤 기자

작성 2021.12.21 15:57 수정 2021.12.21 16: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준석 "선대위 모든 직책 내려놔…조수진 사과 안 받는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상임선대위원장과 홍보미디어 총괄본부장 등 선거대책위원회의 모든 직책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대표는 오늘(21일) 기자회견을 열고 "선대위 구성원이 상임선대위원장의 지시를 따를 필요가 없다고 한다면, 이것은 선대위 존재의 필요성을 부정하는 것"이라며 모든 직책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당 대표로서 해야 할 당무는 성실히 하겠다"며 당 관련 사무로 후보가 요청하는 사안이 있다면 협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선거를 위해 홍보미디어 총괄본부에서 준비했던 것들은 승계를 해도 좋고, 폐기해도 좋다며 "어떤 미련도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어제 오전 비공개 선대위 회의에서 선대위 지휘 체계를 놓고 조수진 선대위 공보단장과 고성을 주고받는 등 정면 충돌했습니다.

이어 어제저녁 조 단장이 이 대표를 비방하는 내용의 영상을 기자 등에 공유하자 이 대표는 조 단장에게 거취 표명을 공개적으로 요구하기도 했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