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노르웨이, 프랑스 꺾고 세계 여자핸드볼선수권대회 우승

노르웨이, 프랑스 꺾고 세계 여자핸드볼선수권대회 우승

김형열 기자

작성 2021.12.20 08:00 수정 2021.12.20 08: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노르웨이, 프랑스 꺾고 세계 여자핸드볼선수권대회 우승
여자 핸드볼 세계선수권에서 노르웨이가 정상에 올랐습니다.

노르웨이는 스페인 그라노예르스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프랑스와 결승전에서 29대 22로 승리했습니다.

2015년 대회 이후 6년 만에 세계선수권 정상에 복귀한 노르웨이는 통산 4번째 우승으로 러시아의 7회(소련 시절 포함)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우승을 차지한 나라가 됐습니다.

프랑스는 도쿄올림픽 금메달에 이어 세계선수권까지 석권을 노렸으나 준우승에 만족하게 됐습니다.

노르웨이의 카리 브라트세트 달리가 대회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습니다.

개인 기록 부문에서는 우리나라 이미경이 어시스트 42개로 공동 5위에 올랐습니다.

한국은 올해 세계선수권에서 32개 참가국 가운데 14위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2023년 세계선수권은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3개국 공동 개최로 열립니다.

(사진=EPA,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