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홍콩 의회선거 투표율 겨우 30%…역대 최저

홍콩 의회선거 투표율 겨우 30%…역대 최저

백운 기자

작성 2021.12.20 05: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콩 의회선거 투표율 겨우 30%…역대 최저
▲ 홍콩 입법회 선거 개표 현장

중국이 '애국자가 다스리는 홍콩'을 기조로 홍콩 선거제를 전면 개편한 이후 어제(19일) 실시된 첫 입법회(의회) 선거가 역대 최저 투표율인 30.2%를 기록했습니다.

홍콩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현지 시간으로 어제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10시 30분까지 진행된 입법회 선거에는 전체 유권자 447만 2천863명 중 총 135만 680명이 참여해 투표율이 30.2%로 집계됐다고 홍콩 공영방송 RTHK가 보도했습니다.

이는 1997년 홍콩이 영국에서 중국으로 반환된 이후 역대 입법회 선거 최저 투표율입니다.

이전까지는 2000년의 43.57%가 가장 낮았습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심지어 39.1%라고 기록된 1991년의 투표율보다도 낮다"며 30년 만의 최저 기록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투표율은 또한 직전 입법회 선거 투표율과 극적인 대비를 이룹니다.

앞서 2016년 9월 입법회 선거의 투표율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약 220만 명이 표를 행사해 투표율이 58.29%로 집계됐습니다.

이번 선거를 앞두고 홍콩 정부는 물론이고 중국 정부의 홍콩 책임자까지 나서 투표를 독려하고, 선거일 하루 대중교통을 무료로 운행하며 투표 참여를 유인했지만 선거에 대한 낮은 관심을 끌어올리지는 못했습니다.

홍콩 경찰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경찰 1만여명을 투표소 주변에 배치하고 삼엄한 경비를 펼쳤습니다.

그러나 630개 투표소 중 11개 투표소에서 기술적 문제로 2∼20분가량 투표시간이 연장된 것을 제외하고 선거는 저조한 관심 속 별다른 사건 없이 조용히 진행됐습니다.

이번 선거는 중국이 지난 3월 말 홍콩 선거제를 개편한 후 처음 실시되는 입법회 선거입니다.

시민들이 직접 뽑는 지역구 의원 20명, 관련 업계 간접선거로 뽑는 직능 대표 의원 30명, 선거인단(선거위원회)이 뽑는 의원 40명 등 총 90명의 의원을 뽑습니다.

하지만 범민주진영에서 자격심사위원회 설치와 직선출 의석수 축소 등에 반발해 아무도 후보를 내지 않으면서 선거에 대한 관심은 역대 최저 수준이었습니다.

특히 홍콩 제1야당인 민주당이 입법회 선거에 후보를 내지 않은 것은 1997년 홍콩이 영국에서 중국으로 반환된 후 처음입니다.

주요 민주진영 인사들이 대부분 2019년 반정부 시위와 관련해 기소되거나 실형을 살고 있는 데다, 출마를 희망해도 정부 관리들로 꾸려진 자격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과할 가능성이 거의 없어 야권에서 아무도 나서지 않았습니다.

민주진영 지지자들은 뽑을 후보가 없다는 이유로, 친중진영에서는 야권과 경쟁이 없다는 이유로 과거만큼 입법회 선거에 관심을 보이지 않는다고 홍콩 언론은 풀이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