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질병청 시스템 접속 오류…전국 선별진료소 검사 차질로 시민 불편

질병청 시스템 접속 오류…전국 선별진료소 검사 차질로 시민 불편

유영규 기자

작성 2021.12.18 10: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질병청 시스템 접속 오류…전국 선별진료소 검사 차질로 시민 불편
질병관리청에서 관리하는 코로나19 선별검사 '전자문진표' 접속에 문제가 생겨 오늘(18일) 전국 임시 선별검사소 등 곳곳에서 검사에 차질이 빚어졌습니다.

서울역 광장 선별검사소는 당초 오전 9시부터 검사를 시작할 예정이었으나, 오전 10시 현재까지도 시스템 접속이 되지 않아 수기 방식으로 검사를 진행했습니다.

이에 시민들은 추운 날씨에 30여 분가량 검사를 받지 못하고 대기하는 등 불편을 겪었습니다.

현장 관계자는 "현재 (서울역 선별검사소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시스템 접속이 '먹통'이 된 상황"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질병청은 "원인 불명의 서버 부하가 발생해, 긴급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현재는 시스템 재기동으로 서버 정상화 조치를 했으며, 단계적으로 안정화되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질병청의 시스템 문제는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패스 본격 시행 첫날인 지난 13일과 이튿날인 14일에도 점심·저녁 시간대에 인증 처리가 몰리면서 시스템 과부하가 발생했습니다.

이에 따라 질병청의 쿠브((COOV·전자예방접종증명서) 앱 및 전자출입명부(KI-PASS), 이와 연동된 네이버·카카오의 QR 체크인의 접속 오류가 잇따랐고, 당국은 오류가 발생한 기간의 위반 사례에 대해서는 행정처분을 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그 이전에는 코로나19 백신 사전예약시스템 과부하로 여러 차례 '먹통' 오류를 되풀이하기도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