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국 영하권' 강력 한파…오후 수도권 · 강원 '큰 눈'

'전국 영하권' 강력 한파…오후 수도권 · 강원 '큰 눈'

김덕현 기자

작성 2021.12.18 07: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18일) 전국에 강력한 한파가 예보됐습니다. 특히 수도권 일부 지역에선 아침 기온이 영하 15도 아래까지 떨어졌습니다. 낮부터는 호남·충청권에 이어 중부 지방에도 최대 8cm 안팎의 많은 눈이 쏟아질 걸로 보입니다.

김덕현 기자입니다.

<기자>

북서쪽에서 남하하는 찬 공기의 영향으로 오늘 아침 기온은 어제(17일)보다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서해안과 강원 동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는데, 서울 영하 11도, 대관령 영하 17도, 대구 영하 8도, 광주 영하 7도, 부산 영하 6도까지 기온이 떨어져 올겨울 들어 가장 춥겠습니다.

경기 동부 일부 지역은 오늘 아침 영하 15도 아래까지 기온이 떨어질 걸로 기상청은 전망했습니다.

수도권은 오늘 낮 동안에도 영하 기온이 이어지는 데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 온도는 더 낮을 걸로 예측됩니다.

서해상에서 발달한 눈구름대가 들어오면서 대설주의보가 내려졌던 호남·충청 지역에선 고창 11.4cm, 광주 5.4, 영광 5.4 순창에 4.7cm의 눈이 내려 쌓였습니다.

오늘 낮부터는 수도권과 강원도를 중심으로 짧은 시간 동안 강하게 많은 눈이 쏟아질 걸로 전망됩니다.

수도권과 강원도에는 3~8cm, 충청과 호남에는 1~5cm의 많은 눈이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오늘 야외 활동을 될 수 있으면 자제하고 외출 시에는 방한용품을 지참해 보온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